Parisian Casual Clothing, Timeless Quality with a Modern Look. 2002년 런칭된 메종키츠네는 글로벌한 디자이너 마사야 쿠로키와 질다스 로엑에 의해 프랑스와 일본에서 빠르게 성장하여 현재는 여우캐릭터와 깔끔한 프레피룩으로 많은 사랑을 받는 브랜드입니다. 스스로를 "a quality music label" 이라고 할 만큼 레코드샵으로 시작한 아이덴티티를 놓지 않고 있으며 그만큼 퀄리티 있는 감성있는 브랜드로서 컬렉션을 전개하고 있습니다. 특별히 엄선한 여우와 로고엠블렘 컬렉션을 모아놓은 포레포레의 키츠네 큐레이션 제품들, 지금 만나실 수 있습니다.

BRAND STORY NOW

SMART SEARCH